확대이미지 영역
【공기업을 진단한다】한수원 연료전지 사업 실적악화 극심…경기그린에너지 3분기 111억원 매출 158억 적자
연료전지 공급 유지 보수 불확실 높아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 올해 3분기가 적자로 전환했다. 탈원전 여파로 지난해 사장초유로 1천19억원의 적자였다가 올 들어 상반기 동안 반짝 흑자로 돌아섰지만, 원전가동률이 떨어지...
[심층진단]포항 매립시설 포화 상태…애타는 기업들
포항 ‘산업폐기물 대란’ 오나기업들 폐기물처리에 곤혹 최저임금인상, 경기불황 이중, 삼중고동양에코 포항 외부반입 중단, 에코시스템 수년네 포화자원순환기본볍 시행 이중고(상)한계...
【속보】 한국수산자원공단 인공어초 시공 '무자격자'와 계약... 부정당 업체 밝혀졌지만 처벌은 외면
한국수산자원공단(FIRA)이 발주하는 인공어초사업이 특정업체들의 수의계약 남발로 복마전으로 전락해 문제가 되고 있는 가운데(본보 11월 27일, http://yne.kr/news/view.php?idx=6154) 이번에는 인공...
【경북문화관광산업을 진단한다】 ①천문학적인 예산투입에도 제자리인 경북관광의 현실
경북관광산업 퍼주기 논란....매년 5천억원 투입 "외국인 관광객 감소"
경북도, 2018년도 관광객 5천239만명... 전국민이 경북 방문한 셈 "황당 통계"경북도는 관광산업에 매년 5천억원이 넘는 천문학적인 예산을 투입하고 있지만, 실효성에 의문이 제기되고 있다. ...
【공기업을 진단한다】한수원 고율이자 누구를 위한 것인가…금융기관 배만 불려주고 있다
1. 연간 5천억원이 넘는 이자부담 등 의문의 고율 차입금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 올해 3분기가 적자로 전환했다. 탈원전 여파로 지난해 사장초유로 1천19억원의 적자였다가 올 들어 상반기 동안 반짝 흑자로 돌아섰지만, 원전가동률이 떨어지...
오케이부동산
오피니언+더보기
솔향기 기사식당
사이소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겨울 영일대 바다를 따뜻하게 물들일 ‘LED장미꽃’ 활짝 피어나
  •  기사 이미지 이철우 도지사, 순직 소방항공대원 조문
  •  기사 이미지 독도지킴이 공적조서 조작 의혹, “고 김성도씨 유족 1인시위”
프라임스포츠
영양군
포항호미곶
기획특집+더보기
모던판넬건축
섬안정숯불갈비
포항시 수산물
복음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