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울진군 국도36호선, 내년 3월 개통예정 연기
  • 기사등록 2019-12-02 13:09:27
기사수정

울진군의 울진읍 ~ 봉화군까지 건설 중인 국도 36호선의 개통 시기가 당초 올해 말에서 내년 3월로 늦어질 전망이다.


부산지방국토관리청에서 추진 중인 국도36호선 국도건설공사는 2010년부터 총 사업비 2,974억 원을 투입해 총연장 19.3km, 폭10.5m, 왕복 2차로 규모로 전체 공정률 98%로 연말 개통 예정이었다.

하지만, 지난 10월 초에 내습한 태풍‘미탁’의 영향으로 울진지역에 집중강우가 내려, 국도36호선 국도건설공사 구간에 사면(9개소)이 유실되는 피해가 발생해 당초 금년 12월말 이던 개통 예정일이 내년 3월로 연기됐다.

울진군은 부산지방국토관리청을 방문해 피해지역의 조기복구로 국도 건설공사의 지연으로 인한 지역주민들의 불편이 최소화 되고 안전하고 편리한 도로조성을 위해 최선을 다해줄 것을 부탁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yne.kr/news/view.php?idx=6231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연말연시를 따뜻하게 데울 ‘작은 나눔’ 이어지는 포항제철소
  •  기사 이미지 겨울 영일대 바다를 따뜻하게 물들일 ‘LED장미꽃’ 활짝 피어나
  •  기사 이미지 이철우 도지사, 순직 소방항공대원 조문
최신기사+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