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강원·경북 11개 시군 '남북6축 고속도로' 조기 건설 한 목소리
  • 기사등록 2020-02-10 15:58:23
기사수정

영양군은 지난 7일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에서‘남북6축 고속도로’ 조기 건설을 위한 공동 대응 방안을 협의했다. 영양군 제공


영양군은 지난 7일 장계향문화체험교육원(영양군 석보면 소재)에서 봉화, 영양, 청송, 포항 등 11개 시군 30여 명의 관계자가 참석한 가운데 남북6축 고속도로조기 건설을 위한 공동 대응 방안을 협의했다.

 

남북6축 고속도로는 남북7축과 동서9축 등으로 구성된 국가간선도로망 중의 하나로, 국토종합계획과 고속도로 건설 계획 등 관련 국가 계획에는 반영되어 있으나, 장래 추진으로 분류돼 수십 년째 전혀 진척이 없는 상태다. 총연장 406km(강원 양구~부산) 1969년에 경북 영천에서 부산까지 96.5km 구간을 개통한 이후, 309.5km가 잔여 구간으로 남아 있다.

 

본 사업 구간을 지나가는 11개 시군 중 에는 성장촉진 지역이 8, 지역활성화 지역이 3곳이나 포함되어 있어, 참석한 관계자들은 지방소멸위기를 극복하고 지역균형발전을 위해 반드시 추진되어야 한다고 입을 모았다.

 

특히, 노선을 따라 이어지는 백두대간과 낙동정맥 주변에는 주왕산, 국제밤하늘보호공원, 화암동굴, 알펜시아, 백담사, 두타연 등 천혜의 문화 관광자원이 산재해 있어 국내 관광산업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0
기사수정

다른 곳에 퍼가실 때는 아래 고유 링크 주소를 출처로 사용해주세요.

http://yne.kr/news/view.php?idx=7096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안동시 풍산읍, 산불 조심·지역 농산물 이색 홍보 시선 끌어
  •  기사 이미지 [포토뉴스] 포항제철소, ‘과메기 팔아주기 운동’으로 소비 촉진
  •  기사 이미지 연말 재능기부로 따스한 온정 나누는 포항제철소
최신기사+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