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메일전송
한수원, 서남부권역 태양공 사업 추진 탄력…안좌면‧신의면 총 3930억원 투입 - 14일, 퍼시피코에너지와 공동사업개발 양해각서 체결
  • 기사등록 2020-10-14 14:16:09
기사수정

[영남이코노믹=이경화 기자 ]한국수력원자력(이하 한수원)이 서남권역 태양광 사업개발에 탄력을 받게 됐다.


14일 퍼시피코에너지코리아와 서남부권역 그린뉴딜 대규모 태양광 사업의 성공적인 개발를 위해 협력키로 하고 공동사업개발 양해각서를 체결했다. 

 

협약에 따라 두 회사는 정부의 포스트 코로나(Post-Corona) 위기 극복을 위한 그린 뉴딜정책에 부응키로 하고, 국내 신재생에너지 활성화를 위해 신안 신의면 200MW 육상 태양광사업, 신안 안좌면 38MW 육상 태양광사업 및 향후 서남부권역에 추진하는 대규모 태양광사업에 대해 상호협력 관계를 유지하기로 했다. 

 

이들 사업은 주민 이익공유형 사업으로 추진되어 운영기간 동안 지역사회와 수익을 공유하게 된다. 신의면 200MW 태양광 발전소는 총사업비 3300억원을 투입, 2022년 8월 준공, 안좌면 38MW 태양광 발전소는 총사업비 630억원을 투입, 2022년 10월 준공 예정이다. 두 회사는 각각 지분투자와 인허가 및 건설 총괄 등의 역무를 수행한다.

 

이인식 한수원 그린에너지본부장은 “이번 사업을 통해 서남부 지역의 신재생에너지 대규모 사업 주도권을 확보하는 것은 물론, 지역주민과의 이익공유를 통해 침체된 지역경제 활성화에도 이바지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고 밝혔다. 

 

한편, 이번 양해각서 체결은 코로나19 확산 예방을 위해 서면으로 진행됐다. 

0
기사수정
  • 기사등록 2020-10-14 14:16:09
기자프로필
프로필이미지
나도 한마디
※ 로그인 후 의견을 등록하시면, 자신의 의견을 관리하실 수 있습니다. 0/1000
맑은공기특별시_영덕
모던판넬건축
복음씨링인쇄
이에스 건설
전통시장_활성화
 포토뉴스더보기
확대이미지 영역
  •  기사 이미지 경북 울릉군, 황홀한 저동항 야경
  •  기사 이미지 (포토)경북 포항시 기북면 대곡리 입구 조각상의 '표고버섯'
  •  기사 이미지 영양군 민원실, 한복입고 훈훈한 추석 명절 분위기 조성
최신기사더보기
모바일 버전 바로가기